부처별뉴스

폭염특보 땐 단축수업·휴업 등 학사일정 탄력적 운영

본문

btn_textview.gif

교육부는 올해 여름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이라는 기상청 전망에 따라 여름철 폭염에 대비, 학생·교직원의 폭염피해 예방과 정상적인 학교 운영을 위해 예방조치를 강화한다고 1일 밝혔다.

단축수업을 마친 학생들이 가방으로 태양을 피하고 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학교에서는 폭염으로 인한 학생·교직원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폭염특보 때 실외 활동을 자제 또는 금지토록 한다.

또 단축수업이나 휴업을 검토해 조치하는 등 학사일정을 탄력적으로 운영하도록 하고 학생들에게 폭염피해 예방을 위한 행동 요령을 교육할 예정이다.

폭염피해 예방을 위한 학생 행동 요령.폭염피해 예방을 위한 학생 행동 요령.

쾌적한 냉방기 사용을 위해 각급 학교에서 냉방시설의 작동 여부 등을 미리 점검하도록 하고 시도교육청과 협력해 공공요금 인상분에 대한 학교운영비 증액도 지원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올해 시도교육청 1차 추경예산 등을 통해 공공요금 등 추가 증액분 2454억 원을 반영할 예정이다.

박성민 교육부 교육자치협력안전국장은 “폭염으로 인한 학생 피해를 예방하고 학생들이 학습에 집중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시도교육청과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 교육부 교육자치협력안전국 교육안전정책과(044-203-6658), 교육시설안전팀(044-203-7132), 지방교육재정과(044-203-6647), 책임교육정책관 학교교수학습혁신과(044-203-6704)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출계산
담보대출
시세조회
실거래가
신용대출
분양정보
상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