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꿀팁200선

[신용카드] 신용‧체크카드 알뜰하게 사용하세요

보도자료/언론기사

금융꿀팁 200선 115번째 이야기, 신용‧체크카드 알뜰하게 사용하세요

신용‧체크카드를 알뜰하게 사용하는 5가지 방법 1. 본인의 금년 1~9월 중 신용카드 사용금액 미리 점검하기 2. 본인에게 맞는 신용‧체크카드 사용의 황금비율 찾기 3. 추가공제와 중복공제가 가능하다는 점 활용하기 4. 신용카드로 거래 전에 소득공제 제외 대상인지 확인하기 5. 맞벌이 부부는 한 명의 카드를 집중 사용하기 (‘19년도 귀속 연말정산에 대한 현행 「조세특례제한법」을 기준으로 작성하였으며, 법 개정에 따라 추후 내용이 바뀔 수 있음)

1. 본인의 금년 1~9월 중 신용카드 사용금액 미리 점검하기 신용카드등(체크카드, 선불카드, 현금영수증 등 포함)으로 사용한 금액이 연간 총급여액의 25% 초과하는 경우, 그 초과 금액에 대하여 일정비율(15~30%)을 연간 300만원 한도로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소비자는 1~9월 중 사용한 신용카드 등 사용금액(이하 신용카드 사용금액)을 국세청의 연말정산 미리보기(www.hometax.go.kr) 서비스를 통해 확인하고, 나머지 기간 동안 신용카드를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방안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2. 본인에게 맞는 신용‧체크카드 사용의 황금비율 찾기 소득공제율만 고려하면 공제율이 높은 체크카드 등을 사용하는 것이 유리합니다(신용카드 15%, 체크카드‧현금영수증 30%) 그러나, 연회비를 부담하는 신용카드의 경우 통상 체크카드보다 부가서비스 혜택이 많고, 신용카드등 소득공제(이하 신용카드 소득공제)에는 최저사용금액(총급여액의 25%)과 최대공제한도액(총급여액이 7,000만원 이하시, 300만원)이 있는 만큼 본인에게 맞는 신용‧체크카드 사용의 황금비율을 찾아 사용한다면 경제적 혜택을 더 많이 누릴 수 있습니다.

본인의 신용카드 사용금액이 최저사용금액(총급여액의 25%)에 미치지 못하였거나, 최대공제한도액(총급여액 7,000만원 이하시, 300만원)을 초과 시에는 포인트 적립이나 할인 등 부가서비스 혜택이 있는 신용카드를 사용하는 것이 유리할 수 있습니다. 신용카드 사용금액이 최저사용금액(총급여액의 25%)을 초과하고 최대공제한도액(총급여액 7,000만원 이하시, 300만원) 이내인 경우는 통상 소득공제율이 높은 체크카드로 결제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3. 추가공제와 중복공제가 가능하다는 점 활용하기 대중교통 요금, 전통시장 이용액, 도서‧공연비 등을 카드로 결제할 경우 각각 100만원까지 소득공제를 추가로 받을 수 있어 최대 600만원까지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의료비 등 일부 항목을 신용카드나 체크카드로 결제하면, 의료비 등 세액공제를 중복하여 받을 수 있습니다.

4. 신용카드로 거래 전에 소득공제 제외 대상인지 확인하기 신차 구입비용(단, 중고자동차 구입금액의 10%는 공제 대상), 통신비, 세금과 공과금, 아파트관리비, 자동차 리스료, 해외에서 결제한 금액, 현금서비스 등은 신용카드 소득공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5. 맞벌이 부부는 한 명의 카드를 집중 사용하기 연봉과 지출이 동일한 부부라도 카드 사용 방식에 따라 소득공제 혜택이 다를 수 있으므로, 소득공제를 많이 받으려면 부부 중 한 명의 카드를 집중 사용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null

금융생활에 필요한 모든 정보 파인(fine.fss.or.kr)에서 찾으세요!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대출계산
담보대출
시세조회
실거래가
차량할부
분양정보
상담받기